top_head
Untitled Document
응급처치 요령
질병! 그것을 알자
건강자가진단
Untitled Document
부상자나 환자의 관찰
1. 의식은 있는가?
   먼저 불러보고 응답이 있으면 안심시키는 말을 해준다. 응답이 없을 때 볼을 두드리거나 몸을
   흔들어서는 안된다.
2. 호흡은 있는가?
   호흡을 하는지 코나 입에 손바닥 또는 볼을 가까이 해서 토해 내는 숨과 가슴의 상하 움직임을 살펴
   확인한다.
3. 맥박은 뛰고 있는가?
   외상, 출혈, 타박상, 골절, 열의 유무를 살핀다.
응급처치 순서
의식이 없는 사람의 처치
1.공기가 통하는 길(숨통)이 막혀 있는 경우가 많으므로 숨통 확보에 유의하고 수평으로 반듯이 눕게 한다.
2.안색이 창백할 때는 발쪽을, 붉을 때는 머리쪽을 높힌다.
3.머리를 부딪혔을 때는 수평으로 반듯이 눕히거나 머리를 약간 높힌다.
4.안정과 보온에 유의한다(젖은 옷가지는 갈아 입히고 모포 등으로 덮어 준다)
의식이 있는 사람의 처치
1. 구조자는 침착하게 환자를 격려하며 안심시킨다.
2. 환자로 하여금 가장 편한 자세를 취하게 한다.
3. 안정과 보온에 유의한다.
4. 환자에게 상처나 혈액, 구토물을 보이지 않게 한다.
5. 원칙적으로 마실 것을 주지 않고 줄 필요가 있을 경우, 컵의 1/3정도를 스푼 등으로 떠서 주고 간격을 두어 1/3가량을 다시 준다.
6. 머리를 부딪혔을 때는 반듯하게 바로 눕히거나 머리 부분을 약간 높혀준다.
7. 안색이 창백할 때는 발을 높게, 붉을 때는 머리 부분을 높인다.
환자의 운반
편하게, 안전하게, 가장 적절한 방법으로 정확히 목적하는 구급구호 시설로 옮긴다.
1. 운반하기 전에 환자에게 필요한 응급처치를 한다.
2. 들것이나 모포 등 운반에 필요한 기재를 찾아 환자를 어떠한 체위로 운반할 것인가를 생각한다.
3. 의복을 느슨하게 해주고 적절한 보온을 유지해주며 운반경로를 정하고 필요한 도움을 줄 사람을 찾는다.
찰과상에 대한 처치
출혈 부위를 흐르는 물로 씻어보고 오돌오돌한 모양의 출혈이면 상처가 가볍다는 표시이다.
1. 처치법
치료하는 사람은 비누로 양손을 잘 씻으며 상처의 더러움을 물로 잘 씻는다.
옥시풀 등으로 잘 소독하고 청결한 거즈를 대고 붕대를 감는다.
2. 주의 사항
1) 찰과상의 하부조직이 많이 부어 통증이 심하고 타박, 골절 등의 합병증이 의심이 갈 때
2) 길에서 특히 논밭같은 곳에서 흙투성이이며 상처를 입었을 때(파상풍 감염방지)
3) 길거리에서 얼굴 등에 상처를 입었을 때
할퀸 상처의 처치법
1. 피부의 표피만 손상된 경우, 피를 닦고 보면 그 밑에 흰 속살이 보이는데 이 상처는 비교적 얕은 상처를 나타내며 상처를 청결히 하면 자연히 치유된다.
2. 더러운 손톱이나 헌 못 등으로 상처가 났을 때 가정에서 소독할 수 없는 감염원을 가지고 있으므로 며칠이 지나도 상처가 마르지 않고 통증이 가시지 않으며 빨갛게 부어서 열이 나고 분비물에서 악취가 나면 의사의 진찰을 받는다.
자상(刺傷)의 처치
1. 가시에 찔렸을 때
가시에 찔렸을 때 손톱같은 것으로 뽑으면 세균 감염이 될 수 있으니까 손을 잘 씻고서 소독한 집게로 뽑고, 뽑기 힘들 때는 구멍 뚫린 토큰을 소독해서 대고 누르듯하면 쉽게 뽑힌다.

2. 헌 못에 찔렸을 때
헌 못에 찔렸을 때는 응급처치 후 속히 의사의 진찰을 받아 파상풍과 항혈 주사를 맞아야 한다.

3. 칼, 유리, 금속 파편
칼이나 유리, 금속 파편 등에 찔렸을 때는 파편의 일부분이 몸 안에 남거나 출혈이 심해져 내장이나 혈관을 상하게 하기 때문에 절대로 뽑아서는 안된다. 환자를 안정시키고 타올 등으로 찔린 것을 고정시켜 의사의 진찰을 받아야 한다.
깊은 자상을 낸 칼 등이 빠지거나 뽑았을 때는 먼저 상처 위를 꼭 눌러 압박해서 지혈을 하고 의사의 진찰을 받는다.
벌레에 쏘였을 때
1. 벌레나 해파리 같은 외래의 자극으로 생긴 피부염은 흔히 심한 가려움이 생기는데 스테로이드 연고를 사용하면 염증을 억제하고 가려움을 멎게 하는데 효과적이다.
2. 물렸을 경우나 여러 군데를 쏘였거나 부었을 경우에는 연고도 바르지 말고 의사의 진찰을 받는다.
갑자기 열이 났을 때
1. 처치법
1) 이마에 얼음주머니나 찬 물수건을 얹고, 얼음주머니로 겨드랑이 아래나 사타구니를 차갑게 해주고, 의복을 얇게 입히며, 열이 내리지 않으면 미지근한 물을 욕조에 받아서 가볍고 민첩하게 스폰지나 타올로 문지른다.
2) 끓여서 식힌 물, 보리차 등을 먹여 수분을 보충한다

2. 갑자기 열이 나는 병
병명 발열 증상 부수 증상 기타
급성편도염 고열 음식을 넘기기 거북한 목의 통증 신염이나 류머티열이 원인
인플루엔저 38~39도의 고열 요통, 근육통, 기침 보통 5~6일이면 열이 내림
신우염 38~39도의 열 좌측이나 우측의 요통 소변검사 실시
급성충수염 상복부와 우하복부의 미열 구역질, 구토 외과의사의 진찰
홍역 눈이 빨갛고 고열 습진같은 전신의 발진 7일 정도면 치유

감기

37도 정도의 고열 목이 아프고 기침, 콧물 안정, 합병증에 유의
눈에 이물이 들어갔을 때
1. 먼지가 들어갔을 때
1) 작은 먼지라도 눈물로 저절로 나오므로 청결한 세면기에 청결한 물을 가득 채워 그 속에서 눈을 깜빡거리고 모로 누워 깨끗한 주전자에 담은 물을 눈에 부어서 씻어 내듯이 한다.
2) 이상의 방법으로도 처치가 되지 않을 경우 위아래 눈꺼풀을 넓혀 먼지가 보이면 깨끗한 거즈나 손수건 끝에 물을 적셔 먼지를 닦아내고, 그렇지 못할 경우 의사의 진찰을 받는다,

2. 박힌 것을 뽑거나 눈을 씻거나 하는 것은 절대 금물, 다친 눈을 위로하고 안정된 상태에서 의사의 진찰

Untitled Document